오늘 최근의 새로운 생각들을 실행에 옮겨보고자 근 2년만에 또 새로운 시도를 해봅니다.

기존 블로그는 그동안 해왔던 목적 그대로 유지하면서 이곳에서는 마치 따라쟁이처럼 무언가 다른 새로운 것들을 시도해보려 합니다....

그것이 무엇인지.. 이것이 또 옳은 방향인지,.. 행여나 많은 소위 유명한 블로거란 사람들의 모습을 따라해봄 이상이 아닐런지 몰라도... 어쨋든 새로운 블로깅을 시작할 때가 된 것 같습니다.

앞으로 조금은 더 가치있고(혼자만의 가치가 아닌...), 또 성과를 얻어볼 수 있는 시도들을 실어보도록 하지요~~ 
신고
Posted by Golmong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