흔히 자전거 용품 중에서 헬맷 다음으로 필수로 꼽는 악세서리가 고글인데, 실제로 양재천과 같은 하천변 자전거 전용로를 달려보면 날씨가 따뜻할 때 아침 저녁으로 날벌레들이 엄청나게 달려들어서 꼭 한번씩은 눈에 벌레가 들어가 괴롭기 짝이 없었다.


그래서 이를 방지하게 위해 고글은 거의 필수라고 할 수 있는데, 문제는 생각보다 굉장히 고가라는 점이다. 

물론 필모리스나 국내 무명의 브랜드 등은 나름 싼 것도 있지만 디자인이나 인지도 등의 면에서 확실히 루디, 오클리 등에 비해 떨어지는 것이 사실이다.


더 큰 핑계를 대자면, 나처럼 눈이 나쁜 경우는 고글 렌즈에 돗수를 넣던지, 아님 안에 도수 클립이라는 별도의 프레임에 안경알을 넣어서 덧쓰는 방법이 필요한데,  첫번째 방법은 오리지널 렌즈를 버려야 하는데다 대부분이 커브 디자인인 고글 프레임에 맞게 주문 제작을 하는데 엄청나게 비상식적인 비용이 들기 때문에 대부분은 두번째 방법인 도수 클립을 넣어서 사용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그런데, 도수 클립도 저가 고글의 경우는 썻을 때 엄청 어지럽다던가 렌즈의 굴곡이 심한 경우 등 여러가지 문제가 있으며, 오클리나 우벡스 등의 브랜드는 아예 도수 클립을 낄 수 없도록 되어 있기도 하다. 

 

 내 경우는 안경이 어느정도 얼굴에 붙어있는 디자인이어서 나름 참을만 한 수준이라는 핑계로 버티고 있었는데, 지난번 이포보 단체 라이딩에서 찍은 단체 사진을 보니 고글은 벌레나 자외선을 막는 것이 목적이 아니란 것을 깨닫게 되었다.



중간의 빨간색 헬맷을 보라... 여기서 라이딩 패션의 완성은 고글이란 사실과 벌레 땜에 고글 산다는 것은 핑계에 불가하다는 사실을 깨달을 수 있다.


그러던 중 작년부터 심해지고 있는 가까운 글씨가 너무 안보이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집앞에 있는 단골 안경집인 대학당 안경원에 갔다가 전시되어 있는 고글들에 꽂혀서 집사람과 함께 이것저것 껴보고는 결국은 루디의 베스트셀러라는 라이돈 모델을 지르고야 말았다.



디자인은 어떤 헬맷이나 져지와도 어울릴만한 완전 무난한 블랙 디자인에 렌즈는 루디의 렌즈 시리즈 중 가장 기본인 스모크 블랙 렌즈이다. 


루디의 고글 가격은 동일한 프레임에 렌즈를 무엇을 쓰느냐에 따라 천차만별로 달라지는 듯 한데, 대략 스모크 블랙이 변색이 되지 않는 가장 기본 렌즈이며, 이 위에 임펙트X 와 같은 변색렌즈 라인업이 있는데 고글 가격이 거의 더블로 차이가 나기에 감히 거기까진 지를 수가 없었다.


거기에 변색의 경우 실내나 햇빛이 없으면 완전 투명색이라 나처럼 도수 클립을 끼면 보기가 그렇다는 안경점 아저씨의 말을 위안 삼아 가장 저렴한 모델로 선택... 하지만 이 모델도 야간용으로 주황색 렌즈 한세트가 포함되어 있기 때문에 야간에도 렌즈만 갈아 끼면 사용하는데 문제는 없다.

단지 갈아끼는 것이 귀찮을 뿐...


 

루디의 장점 중 하나는 전용 도수클립이 매우 잘 만들어져 나온다는 것인데, 실제로 껴보면 저가형에서 나타나는 굴곡에 의한 어지럼증이나 왜곡 현상을 거의 느낄 수가 없을 정도로 고글과 클립과의 설계가 잘 되어 있음을 알 수 있다.

도수 클립의 종류는 일반적인 형태의 안경처럼 생긴 티탄 프레임으로 되어있는 기존 모델이 있으며, 위에 나오는 것처럼 낚시줄로 잘 고정시키는 방식으로 되어 있는 신형 무테 모델이 있는데 가격이 각각 7만원, 10만원이다. 역시 참 비상식적인 가격이다....


암튼 무테가 그나마 밖에서 봤을 때 클립 티가 덜나기도 하고 조금이라도 가벼울까하여 무테로 선택.

그래도 단골이라고 클립에서 3만원 DC하고 렌즈는 서비스로 넣어준 덕분에 전체 고글+클립 가격은 27만원이 들었다.

과연 이정도 가격을 주고 고글이 필요한가 싶기도 하지만 한번 해두면 자전거 뿐 아니라 다른 운동을 할 때도 쓸 수 있을테니 한번 할 때 제대로 하자라는 핑계로 과감하게 질러주셨는데 결과적으로는 그동안 샀던 자전거 용품 중에 가장 비싼 악세서리가 되어 버렸다.


그래도 오늘 남산 북악 라이딩에 선물받은 아소스 Sixdays 져지에 새로 마련한 OGK 레디모스 헬맷에 루디 고글까지 하고 나가서 북악 정상에서 찍은 사진을 보니 그래도 그동안 들인 돈이 이렇게 보답을 하는구나... 라는 생각에 아까운 마음은 안드로메다로~~


Posted by Golmong

댓글을 달아 주세요